올해는 한국어를 꼭 배울 거예요.

올해는 한국어를 꼭 배울 거예요.

- 2017년 캐네디언 대상 한국어강좌 오픈 -

□ 주토론토총영사관 캐나다한국교육원(원장 이병승)은 1월 24일부터 2017년 한국 어강좌를 오픈하였다. 이번 강좌는 3월말까지 10주간 총영사관, 갤러리아(쏜힐, 욕밀), 삼성 미시사가, 밀알교회 등 5개 장소에서 진행된다.

□ 작년에 삼성 캐나다 본점에서 한국어강좌가 개설되어 삼성 현지 직원들도 강좌를 수강하게 된데 이어, 올해부터는 밀알교회에서도 개강을 하게 되어 지 역적으로도 다양성을 확보하게 되었다.

□ 캐네디언들에게 한국어 강좌는 꾸준한 인기를 끌어왔으며, 2016년의 경우 모든 강좌가 매진이 되어왔다. 특히 올해에는 2017년 모국에서 개최되는 평창 동계 올림픽을 영향으로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더 높아질 전망이다.

□ 한국어 강좌는 비단 성인뿐만 아니라 대학생, 고등학생들에게도 인기가 높아지고 있어 향후 토론토 지역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캐네디언들은 대폭 증가할 것으로 교육원은 예상하고 있다.

□ 이병승 원장은 한국어를 배우고 싶어 하는 캐네디언들은 많으나 장소 확보의 문제로 강좌 증설이 어려운 실정이라며 안타까움을 표하였다. 또한 한국어 강 좌를 통해 유능한 한국어 강사들이 채용되고 경험을 쌓는 효과도 있어 강좌 증설은 필요하다고 말하였다.

[붙임] 170125 2017년 한국어강좌 시작

Featured Posts
Recent Posts